Homehead9.jpg
Home 방송안내 신행생활 음악수필 불교강좌
 
  운영자인사
  운영자소개
  방송시간표
  생방송듣기
  방송대화방
  방송게시판
  윈앰프설치
  후원금보시

무창포불교대학





여행스케치


  방송게시판

 대보적경 제22권-7. 피갑장엄회 ②
법성화 2019-07-11 05:41:10, 조회 : 19, 추천 : 0
이러한 큰 갑주 입음은 중생과 원수지지 않기 위함이며

중생의 병을 제하기 위함이니 이것을 타고 보리에 나아가도다.

  

거룩한 보살도를 구족하여서 위업이 깨끗이 닦아 나아감은

괴롭지 않고 원망치 않고 해치지 않고 안주(安住)하기를.

  

지혜의 큰 갑주 입고 지혜로운 회향의 수레를 타나니

이 갑주는 깨뜨릴 수 없으며 회향도 이 위에 지날 리 없어라.

  

보살은 중생의 부모 도와 지혜의 광명에 머물러

지혜로 모든 법을 관하고 위없는 보리에 나아가도다.

  

보살의 거룩한 도인 갑주와 대승은

지혜의 빛에서 일어나니 이러므로 그 마음 청정하도다.

  

모든 바라밀을 타고부처님 큰 보리에 나아가니

지혜로 거두어 지닌 지혜의 청정한 공덕 그는 다 지혜로 앞을 삼도다.

  

일체의 바라밀은 이 지혜로 앞을 삼아 지혜로 거두어 지닌

지혜의 청정한 공덕으로 능히 위없는 지혜를 맡겨 주도다.

  

보살은 곧 부사의 능히 지혜의 광명을 일으키며

능히 큰 지혜의 등불을 밝히어 안락한 법으로 나아가도다.

  

지혜의 광명을 일으키므로 지혜의 눈이 따라서 열리며

부처님 위없는 지혜에 밝게 보고 나아가도다.

  

보살은 용맹스러운 이 갑주가 끝이 없으며

끝없이 장엄한 까닭에 큰 갑주라 이름하도다.

  

보살은 크게 슬기로운 이 큰 수레를 장엄하여서

부처님의 지혜에 물듦 없이 나아가도다.

  

보살은 크게 슬기로운 이 큰 도를 장엄하여서

거룩한 저 부사의 법에 청정한 행으로 나아가도다.


-다음에-


----------------------------------------------------------


도신스님/님의 향기


  이전글 한권으로 읽는 빠알리 경전 275 법광(法光) 2019-07-11
  다음글 무비스님이 가려 뽑은 불교명구 365-101 普德華 2019-07-10

목록으로 수정하기 삭제하기 추천하기
ⓒ 2001-2004 by Passkorea Co., Ltd. All rights reserved   

후원금보시함

신행상담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