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head9.jpg
Home 방송안내 신행생활 음악수필 불교강좌
 
  불교의용어
  불교의상식
  불교의교리
  경전공부방
  불교예불문
  佛心갤러리

무창포불교대학





여행스케치


  불교예불문

 한글반야심경
성종(性宗) 2011-10-11 18:00:23, 조회 : 3,339
  첨부파일 : 한글반야심경.hwp (13kb)   다운 : 2,212


마하반야바라밀다심경
관자재보살이 깊은 반야바라밀다를 행할 때,
오온이 공한 것을 비추어 보고 온갖 고통에서 건지느니라.

사리자여! 색이 공과 다르지 않고 공이 색과 다르지 않으며,
색이 곧 공이요 공이 곧 색이니, 수 상 행 식도 그러하니라.
사리자여! 모든 법은 공하여 나지도 멸하지도 않으며,
더럽지도 깨끗하지도 않으며, 늘지도 줄지도 않느니라.

그러므로 공 가운데는 색이 없고 수 상 행 식도 없으며,
안 이 비 설 신 의도 없고,
색 성 향 미 촉 법도 없으며,
눈의 경계도 의식의 경계까지도 없고,
무명도 무명이 다함까지도 없으며,
늙고 죽음도 늙고 죽음이 다함까지도 없고,
고 집 멸 도도 없으며, 지혜도 얻음도 없느니라.

얻을 것이 없는 까닭에 보살은 반야바라밀다를 의지하므로
마음에 걸림이 없고 걸림이 없으므로 두려움이 없어서,
뒤바뀐 헛된 생각을 멀리 떠나 완전한 열반에 들어가며,
삼세의 모든 부처님도 반야바라밀다를 의지하므로
최상의 깨달음을 얻느니라.

반야바라밀다는 가장 신비하고 밝은 주문이며
위없는 주문이며 무엇과도 견줄 수 없는 주문이니,
온갖 괴로움을 없애고 진실하여 허망하지 않음을 알지니라.
이제 반야바라밀다주를 말하리라.
아제아제 바라아제 바라승아제 모지 사바하(3번)


※ 대한불교조계종은 2011년 10월 5일 종무회의를 열어 지난 187회 임시중앙종회에서 가결된 한글반야심경을 공포했다. 한글반야심경이 종단의 표준의례로 공포됨에 따라 각 전국 본·말사 및 종단 교육기관, 포교·신도단체, 종단 산하기관에서는 각종 의례·의식 시 한글 반야심경을 사용한다.

조계종 총무원은 "의례의식의 한글화는 종단의 숙원으로 제33대 집행부는 이를 핵심과제로 선정해왔다"며 "이번 한글 반야심경의 종단적 결정은 의례의식 한글화의 단초를 마련한 것"이라고 밝혔으며 공포된 한글반야심경은 1965년 보급된 운허스님본 559자 보다 121자를 줄여 총438자로 구성되었다.


※ 위에 첨부한 파일을 클릭하시고 다운받아서 인쇄하여 사용하십시오.
맑은물 [2013-02-04] : 고맙습니다. 잘 배우고 갑니다


  이전글 오분향례(五分香禮) [1] 성종(性宗) 2012-03-26
  다음글 盂蘭盆節(百中) 靈駕遷度祈禱 佛供 성종(性宗) 2011-06-29

목록으로 수정하기 삭제하기
ⓒ 2001-2004 by Passkorea Co., Ltd. All rights reserved   

후원금보시함

신행상담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