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head9.jpg
Home 방송안내 신행생활 음악수필 불교강좌
 
  운영자인사
  운영자소개
  방송시간표
  생방송듣기
  방송대화방
  윈앰프설치
  사이버법당
  사이버연등
  후원금보시

무창포불교대학





여행스케치


  금주의 불교계소식

 설정 스님, 8월 16일 이전 용퇴의사 밝혀
성종(性宗) 2018-08-02 07:08:07, 조회 : 32, 추천 : 0
  첨부파일 : 296997.jpg (379kb)   다운 : 8

실제크기로 보기

교구본사주지협의회장 성우 스님(오른쪽 두 번째)을 비롯한 협의회 회장단이 설정 스님 면담 직후 결과를 발표하고 있다.


조계종 총무원장 설정 스님이 중앙종회 임시회 예정일인 8월 16일 이전에 용퇴하겠다는 뜻을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조계종 전국교구본사주지협의회(회장 성우)는 8월 1일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서 총무원장 설정 스님을 만나 면담한 뒤 결과를 이 같이 밝혔다. 주지협의회는 이날 낮 12시 서울 AW컨벤션센터에서 제58차 회의를 열고, 각 본사주지스님들의 의견을 수렴해 설정 스님을 예방했다.

주지협의회장 성우 스님은 면담 직후 기념관 1층서 “총무원장스님께서 16일 중앙종회 임시회 이전에 용퇴하시겠다고 말씀하셨다”고 면담내용을 밝힌 뒤 “오는 23일 일부세력이 개최하려는 승려대회는 인정할 수 없다. 적극 반대한다”고 말했다.

이날 회의에는 조계사·수덕사·불국사를 제외한 21개 사찰서 참석했다. 당초 주지협의회는 회의 전까지 사퇴와 관련된 설정 스님의 공식적인 입장을 정리해 알려줄 것을 총무원에 요구하면서 회의 직후 협의회 차원의 결의문이 발표될 것으로 예상됐다. 하지만 회의서는 협의회 입장 발표 이전에 다시 설정 스님을 예방키로 뜻을 모으면서 잠시 미뤄졌다.


출처 : 현대불교신문(http://www.hyunbulnews.com)


  이전글 태국 법원, 파계 승려에 징역 114년 성종(性宗) 2018-08-13
  다음글 천년 참선도량, 세계 명상의 허브 꿈꾼다. 성종(性宗) 2018-07-06

목록으로 수정하기 삭제하기 추천하기
ⓒ 2001-2004 by Passkorea Co., Ltd. All rights reserved   

후원금보시함

신행상담실